지루성 피부염과 스테로이드성 안면홍조, 주사

얼굴에 생긴 지루성 피부염,
스테로이드를 장기간 사용하면 스테로이드성 안면홍조, 주사 등의 부작용과 후유증이 생깁니다

 

 

지루성 피부염은 기름질 인설을 동반한 가려움증, 붉음증을 나타내는 만성 피부염증성 질환입니다.

 

피부염이 얼굴에 생겼을 때 사용하는 스테로이드성 외용제는 가장 순한 것으로 단기간만 사용해야 합니다.

 

지루성 피부염은 전신 모든 부위에 발병할 수 있는데 얼굴에 생기면 가려움증 등 자각증상이 문제가 됩니다. 거의 모든 만성적 피부질환과 마찬가지로 지루성 피부염 역시 원인이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스트레스나 피로가 악화요인이라고 알려졌으나 이 역시 명확한 원인은 아닙니다. 그래서 스테로이드 내복약, 스테로이드성 외용제 등이 증상을 경감시키는 주요 치료법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루성 피부염 중 얼굴에 생긴 것이 가장 큰 문제가 됩니다. 얼굴 피부에는 혈관이 풍부하고 약물 등이 빨리 흡수됩니다. 그러므로 스테로이드성 외용제를 쓸 때는 가장 순한 레벨로 단기간만 사용해야 합니다.

 

3_지루성피부염1

 

그런데 지루성 피부염이 얼굴에 생겼을 때 환자들은 무엇보다 미용상의 관점에서 많은 고민을 합니다. 그래서 무분별하게 스테로이드제를 자가 사용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 결과 스테로이드성 안면홍조, 스테로이드성 주사 등의 후유증이 초래됩니다.

 

앞에 말씀드렸듯이 지루성 피부염의 명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증상을 경감시키는 스테로이드 외용제를 사용하는 것이 거의 피부과적인 치료의 원칙입니다.

 

하지만 이것은 원인을 제거하는 것이 아니라 증상 경감을 목적으로 하는 치료법입니다. 외용제를 사용하면 염증반응이 억제되지만, 사용 후에는 대부분 재발하며 만성적인 질환으로 이어집니다.

 

스테로이드제로 증상을 억제하는 것도 필요하지만 무엇보다 염증반응 자체를 치료하는 근본치료가 필요합니다.

 

지루성 피부염을 치료할 때는 크게 두 가지 치료의 포인트로 나눌 수 있습니다. 증상을 억제하는 것에 목적을 두는 것과 증상 소실 후 피부에 염증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입니다. 스테로이드 외용제는 염증 억제를 통해 증상을 낮추는 데에 목적을 두는 방법입니다.

 

피부호흡건강법에서도 물론 증상 억제를 위한 치료를 합니다. 하지만 피부의 외부순환을 통해 피부가 스스로 염증을 해결하도록 재생 침, 한방적 외용제를 사용합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 내부순환을 해결하는 것입니다. 내부순환으로 피부에서 지속적인 염증반응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이것이 치료의 가장 중요한 포인트입니다.

 

피부호흡건강법에서는 이외에도 체질별 생활교정과 식이교정이 필요합니다. 이를 통해 염증반응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지루성 피부염이 있을 때 스테로이드 외용제를 사용하려면 단기간, 적절한 용량을 사용해야 합니다. 이 방법은 치료에도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무분별하게 사용하면 안면홍조 등의 부작용을 초래하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지루성 피부염 치료는 무엇보다 근본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증상 경감도 중요하지만, 염증반응들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만들어야 합니다.

 

지루성 피부염 관련 글보기 스테로이드성 안면홍조 관련 글보기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