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입술이 붓는 질환, 맥관부종과 구순염

    입술이 붓는 질환 맥관부종과 구순염 맥관부종과 구순염, 두 가지 질환을 정확하게 진단하는 것은 중요합니다. 그러나 피부장벽을 튼튼하게 하고 인체의 면역력을 높여주어야 한다는 큰 치료 원칙에서는 맥락을 같이 합니다. 입술에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 맥관부종과 구순염 맥관부종, 혈관부종은 두드러기 반응이 심부진피 혹은 점막화 조직에 발생해서 피부가 얇은 부위에 부종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대표적인 부위가 눈 주변이나 턱선과 […]

  • 색소침착이 동반되는 자반증, 만성 색소성 자반증

    색소침착이 동반되는 자반증, 만성색소성 자반증 국소적으로 붉은 반점이 생겼는데 점점 갯수가 늘어나고 범위가 넓어지면서 그 후 갈색으로 변했다면, 만성색소성 자반증을 의심해봐야 합니다. 만성색소성 자반증은 정확한 초기 진단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만성적으로 진행되는 색소성 자반증, 색소침착 동반해 피부에 점상출혈과 헤모시데린이라는 철 결합물이 침착되어 색소침착을 동반하는 색소성 자반증은 천천히 만성적으로 진행됩니다. 대부분 자각증상이 없고 초기에는 국소적으로 작은 부위에 […]

  • 가와사키 병을 앓은 아이, HS 자반증도 생길 수 있어

    가와사키 병을 앓은 아이, HS자반증도 생길 수 있어 HS 자반증과 가와사키병, 체질적인 관점에서 이 두 질환 중 한 가지라도 앓았던 소음인 아이라면 다른 질환이 발병할 가능성이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 두 질환 모두 혈관 질환인 만큼 소음인이면서 두 가지 중 한 가지를 앓은 기항력이 있다면 주의가 필요합니다 급성열성 혈관염, 가와사키병 가와사키 병은 주로 소아에게 […]

  • 추운 날 얼룩덜룩 해지는 피부, 망상청피반을 의심해야

    망상청파반, 만성화 혹은 다른 증상 동반된다면 체질별 치료 필수 망상청피반은 치료시기를 놓치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 혈액순환장애의 원인을 제대로 파악하여 체질적 문제인지 살펴보아야 합니다. 피부에 붉은색, 혹은 청자색의 얼룩덜룩한 그물 모양의 색깔 변화가 일어나는 질환을 ‘망상청피반’이라고 합니다. 우리말로는 ‘그물모양울혈반’이라고 합니다. <망상청피반, 그물모양울혈반> 망상청피반, 초기에 치료하면 예후 좋아 망상청피반이 발생하는 기전은 혈관의 폐색으로 […]

  • 두드러기의 일차적 치료, 항히스타민제의 한계와 복용법

    근본적, 계획적으로 치료 계획을 세워 항히스타민제에 의존하지 않고 두드러기를 치료할 수 있는 방법으로 접근해야 가능하다면 두드러기 반응이 일어날 때만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해야 합니다. 두드러기가 일어나기도 전에 규칙적으로 약물을 복용하는 것은 약물의 감수성을 떨어뜨리고 복용량을 늘리는 지름길입니다. 항히스타민제, 부작용 없고 장기복용 가능한 약으로 알려져 있어 두드러기 치료의 가장 일차적인 치료방법은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하는 것입니다. 항히스타민제, 안티 히스타민제는 […]

  • 망상청피반, 청피반성 혈관 장애와 항인지질항체 증후군

    체질진단 바탕으로 면역기능 회복시키는 근본치료 필요해 염증진정과 통증 억제, 몸의 기전 조절이라는 면에서는 서양의학적 약물 치료가 효과적입니다. 하지만 근본적인 면역기능회복이 바탕이 되지 않으면 언제 무너질지 모르는 사상누각인 것도 사실입니다. 망상청피반, 청피반성혈관장애, 혹은 원인 모를 혈관염을 경험하는 환자분들은 보통 대학병원에서 여러 가지 검사를 하고 오십니다. 자가항체 때문에 혈전 생기는 항인지질항체 증후군 원인 […]

  • 피부질환으로 오인하기 쉬운 피부 혈관염

    피부질환으로 오인하기 쉬운 피부 혈관염 초기치료가 중요한 피부 혈관염, 체질진단 바탕으로 이상면역반응 바로잡아야 피부 혈관염은 초기 치료를 소홀히 해서는 안 됩니다. 염증이 언제든 다른 혈관으로 파급되어서 전신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혈관염이란, 용어 그대로 혈관에 염증이 생기는 상태입니다. 혈관 염증은 동맥, 정맥, 큰 혈관부터 모세혈관까지 어디에나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염증이 침범된 혈관이 분포하는 장기나 […]

  • 급성 질환이 만성화 되는 경우

    급성 질환이 만성화 되는 경우 약물 오남용, 체질에 맞지 않는 식이생활습관에 주의해야 가벼운 질환에도 여러가지의 약을 장기간 복용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러한 약물의 오남용은 급성질환을 만성화시킵니다. 약물은 필요한 시기에 적절하게 사용해야 하는 것입니다. 급성 질환을 간단하게 설명하자면, 짧은 기간에 끝나는 질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반면 만성질환은 길게 가는 질환입니다. 혈관염의 경우에도 급성적인 혈관염은 1-2주 내에 호전이 […]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