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드름 연고를 발랐는데 안면홍조, 열감, 가려움이 생기면서 얼굴이 점점 검붉어 집니다

여드름 연고는 2차적 부작용 만들 수 있으므로 반드시 내적 치유 병행하길

여드름이 생기는 것은 외부적인 피부 환경의 문제만이 아닙니다. 내부적인 문제가 반드시 있습니다. 그래서 항상 외적인 치료와 내적인 치료를 함께 해야 된다고 말씀드립니다.

 

서양의학적으로 보면 여드름이 발생하는 기전은 모낭벽의 과각화, 즉 각질이 많아지는 현상입니다. 그 부위 피지분비가 증가되고 거기에 세균이 증식하면서 염증이 유발된다는 것이 여드름의 발생기전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대표적 국소도포제 비타민A유도체, 작열감이나 홍반 등 다양한 부작용 나타나

여드름의 발생기전을 바탕으로 서양의학적 치료에서는 국소도포제와 여드름 외용제 등이 처방됩니다. 과각화증을 치료해주는 약물, 즉 각질의 생성을 억제해주는 약물과 피지분비 과다를 조절해주는 약물, 그리고 세균의 증식과 염증을 억제해주는 약물로 크게 분류됩니다.

 

대표적인 여드름 연고, 국소용 치료제를 살펴본다면 첫 번째는 비타민A유도체, 레티노이드를 함유한 제품이 있습니다. 보통 로아큐탄이라고 부르는 것과 비슷한 성분의 약물입니다. 모낭이 각질화가 되는 과정에서 세포생성을 억제함으로써 여드름 치료제로 사용됩니다. 하지만 각질 생성이 억제되면 피부 최 표층에서 외부로부터 수분 손실을 방지하거나, 자외선이나 햇볕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기능이 떨어지게 됩니다. 즉 각질 생성을 억제함으로 인해서 자외선에 대한 민감도가 증가하거나 건조함, 작열감, 홍반 등이 부작용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또한 로아큐탄류의 약물과 마찬가지로 가임기 여성에게 기형아 발생률을 높인다고 알려져 있기 때문에 가임기 여성들은 약물 사용에 있어 매우 신중해야 합니다.

 

 

과산화벤조일, 항생제, 살리실산- 피부장벽 예민화 및 피부염 초래하기도

두 번째 약물은 과산화벤조일로 세균 증식을 억제해주면서 항염증작용도 있고 피부를 건조화시키면서 박피기능까지 함께 하는 약물입니다. 한 마디로 여드름의 전반적인 지점을 다 체크해주는 약물입니다. 하지만 피부건조와 박피로 인해서 피부가 예민해질 수 있습니다. 피부가 붉어진다거나 건조해진다거나 햇빛에 예민해지는 광과민성의 부작용이 올 수 있습니다. 또한 피부가 예민해지기 때문에 자극성 피부염, 접촉성 피부염 등이 유발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또 하나의 약물은 항생제입니다. 세균의 증식을 억제해주고 염증을 억제해주는 약물입니다. 그런데 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항생제의 부작용처럼 항생제를 과잉복용, 장기복용하면 내성이 생깁니다. 그리고 항생제가 함유된 외용제도 장기간 사용했을 땐 특별한 효과가 없을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항생제는 장기간의 사용을 권고하지 않습니다.

 

마지막으로 살리실산이 있습니다. 이 약물은 산입니다. 피지조절을 억제해주고 산으로 피부를 깨끗하게 해주며, 각질층을 용해시켜서 여드름 발생을 억제하는 약물입니다. 이 약물도 마찬가지로 각질층을 너무 자극을 할 경우 피부장벽이 약해지기 때문에 가려움증, 홍반, 붉어짐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또 피부장벽이 예민해지고 약해지면서 피부염이라든지 심할 경우 피부 궤양이라는 2차적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여드름은 외용제와 함께 반드시 내적 치료 병행해야 하는 질환

여드름 외용제는 각질 생성을 억제해주고 피지분비를 억제해주고 세균 증식을 억제해주는 기전으로 사용됩니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여드름이 생기는 것은 외부적인 피부 환경의 문제만 아닙니다. 내부적인 문제가 반드시 있습니다. 그래서 항상 외적인 치료와 내적인 치료를 함께 해야 된다고 말씀드립니다.

 

이런 외용제로 인한 2차적인 부작용을 감수하고 사용하더라도 특별한 치료 효과를 보지 못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오히려 순작용보다는 예민해지고 홍반, 가려움, 발적, 2차적인 피부염증 등의 부작용을 초래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여드름 치료는 누누이 말씀드리지만 외적인 치료와 내적인 치료가 반드시 병행되어야 합니다.

 

피부호흡건강법에서 강조하는 여드름 치료법은 왜 여드름이 생기는지 내적인 치료를 하고 생활교정을 하는 것입니다. 그 다음에 외부를 청결히 하여서 여드름이 악화될 수 있는 환경을 교정하는 것입니다.

 

 

여드름 칼럼 더보기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위로이동